날았습니다..

두마리의 새끼제비 중 한마리가 드디어 날았습니다.
한마리는 주춤주춤 날아보려고 애쓰는 것 같기는 한데, 아직 세상에 나서기가
두려운가 보네요.
어미제비가 작아서 이제는 새끼제비와 크기가 별차이가 없더라구요.
오늘 그 모습을 디카에 담았답니다.
내일은 꼭 올려야지요.
참, 그러고보니 이제 제비 보기가 힘들것 같아요.
더불어 제비배설물도 좀 있음 Bye~하겠네요. 그래도 불평안하고 열심히
치워줬는데..
날기 시작했으니 곧 둥지를 떠날 때가 온 듯….
이제 가을이 오고 겨울이 올테니 따뜻한 곳으로 찾아 떠나겟지요?
제비는 한번 둥지를 틀은 곳은 잊지않고 온다고 하니 내년을 기다리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