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쪄죠?…..음마….

은숙씨 아기 소식은 들었는데
그렇게 만히 아팠는지는….몰랐어요.
으짜까…미안해서리
요즘 저 사는게 그렇습니다.
일기하나 못올리고
사실은 일기올릴민큼 잼난일도 없구요
학교 애들에 치여서 그렇게 그렇게 살고 있습니다.
종원씨 은숙씨는 여전히 알콩 달콩 지내고있군요.
크리스마스는 잘 지내셨을테고
또 행복한 연말….
jblove의 결실이 세상에 나오는 또다른 행복의 원년이 되겠네요.
늦었지만 추카추카….

그리고 새로 태어난 강아지도 보구싶구—
참 울 허즈번드한테 찜질방의 장점을 역설해주셔요.
찜질방을 너무 싫어하는거있죠?
가보지도 않구……
잉잉—-

글구 은숙씨–
추운데 감기조심하고요태교 잘 하기구
잘 지내셔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