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분양한 초롱이..

멀리 청주로 시집간 모임후배가 왔습니다. 혼자 지내기 심심하다고 해서
눈물(?)을 머금고 제일 아끼는 초롱이를 보냈습니다.
보내기전에 찍은 사진이고 멀미나 심하게 하지 않을라나 모르겠네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