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댓글 남기기

웅휘 걷다..

5월 5일 저녁에 첫발에 뗏지요.
의자를 잡고 서있다가 엄마쪽으로 오른발, 왼발 두발짝 가서 쓰러지듯 안기기..
그리고 어제 저녁에도 의자 잡고 있다가 엄마한테 한발 떼더군요.
돌잔치 전에는 잘 걸을 것 같네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