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댓글 2개

하늘, 그 아름다움…

철원 처갓집에 가서 사진을 찍으려고 보니 아직 내공이 미흡해서 그런지 구도나 찍을만한
피사체가 없었다. 마을 한귀퉁이에 만들어진 꽃밭에서 해바라기와 기타 여러 꽃들 찍은거 빼고는
딱히 찍을 대상이…. T.T
그러다 바라본 하늘.
비가 온후 짙은 구름이 서서히 옅어가며 만들어내는 하늘은 가히 예술이었다.
제대로 표현 못한 것이 아쉬울뿐..
하늘을 찍은 200여장의 사진중에서 건진 18장의 사진으로 그 아름다움을 표현해본다.

User image  처갓집 마당에서 본 하늘

User image  처갓집에서 차로 15분 거리에 있는 잠곡댐위에서 찍은 하늘

User image        잠곡댐의 하늘. 댐으로 올라갈때의 하늘과 구름이 더 멋졌는데 올라가는 도중에는 못찍었다.

User image  잠곡댐에서 철원 육단리 방향을 보면서 찍은 사진. 클릭해서 큰사진으로 보면 좀 더 나은 전망을..

User image  비슷한 위치에서 좀더 줌을 사용한 사진

User image  잠곡댐의 하늘

User image  육단리로 내려와 시냇가에 자리잡고 찍은 하늘

User image  모락모락 피어나는 뭉게구름. ^^

User image  흡사 하늘에서 바다를 찍은듯한 느낌.

User image  빛과 두터운 구름.

User image        자연은 인간이 표현할 수 없는 풍경을 만든다.

User image       하늘색 그라디에이션과 흘러가는 구름내

User image        여백의 미. 짙푸른 하늘빛

User image  구름기둥..

User image  똑같은 하늘이라도 여러 빛깔과 모양을..

User image  위 사진에서 조금 더 흘러간 구름바다

User image  심연위에 기포같은…

User image  하늘의 낙서. 누가 그랬지?

하늘, 그 아름다움…”에 대한 2개의 의견

  1. 구름 멋지게 잘 찍으셨어요~~~~

  2. 흐흐 고마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