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초닭 귀양가다..

갤러리에 보시면 닭 사진이 두어장인가 있는데 화초닭이라고 관상용 닭인데
몇일전에 화천으로 귀양을 갔습니다.
이유는 시도때도 없이 울어대고 특히 새벽녘에 우리 식구들 잠을 깨워놓기
때문입니다.
새벽 4-5시쯤 이상한 울음소리로 울지를 않나.. 하여튼 잠 잘자는 저도
잠자다가 깨어난 것이 한두번이 아닙니다. 제가 그 정도니 예민한 은숙이는
더하겠죠? 계속 닭 좀 어떻게 해달라고 했는데 얼마전에야 다른 곳으로
보냈습니다. 이젠 조용하고 닭장 있던 자리를 깨끗이 치우고 평상을
가져다 놨습니다. 시간 날때 평상 하나 더 짜서 넓직하게 만들어놓고
모기장 사다 놔야겠습니다. 저녁때 누워서 이런저런 이야기 할 수 있도록
말이지요.. 할일은 많고 시간은 적고..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