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댓글 남기기

130년이나 된 새로움












 130년이나 된 새로움




























먼지를 빨아 들이는 청소기에서 암을 진단하는 MRI, 먹는 물을 처리하는 기술, 방송 뉴스, 각종 금융서비스까지 사람의 삶과 관련된 거의 모든 분야에 관여하는 기업은 어디일까요? 문어발처럼 각종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전 세계 소비자와 경영인에게 존경을 받고 있는 회사 GE입니다.
GE는 전구를 개발한 발명왕 에디슨이 1878년에 만든 회사입니다. 설립한 지 벌써 130년이나 지났지요. 주식 시장 특히 미국의 주식 시장에 대해 이야기할 때 나오는 다우존스지수는 1896년에 우량한 기업의 주가를 표본으로 만들어 졌는데, 이 다우존스지수가 만들어진 처음부터 지금까지 남아있는 유일한 기업입니다. 그만큼 기업이 100년 이상 살아남기 어렵다는 반증이 되는 것과 함께 GE가 얼마나 놀라운 기업인지를 보여줍니다. GE는 130년 동안 전기회사에서 시작해서 현재의 다양한 산업을 거느린 기업으로 발전하기까지 많은 경영자가 있었습니다만 전 GE의 CEO인 잭 웰치와, 현 GE의 CEO인 제프리 이멜트의 경영을 살펴 보면서 GE가 어떻게 발전하고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잭 웰치 GE 전 회장은 20세기 후반기를 대표하는 경영자로 손꼽힙니다. 그도 그럴 것이 1981년 회장에 취임할 당시 GE의 매출 270억 달러를 20년 동안 1,290억 달러로, 순이익은 15억 달러에서 127억 달러로 증가시켜 GE를 5,300억 달러의 가치를 지닌 기업으로 발전시켰기 때문입니다.
잭 웰치 회장이 GE를 발전시키기 위해 사용한 경영 기법은 우리나라 기업에도 많은 영향을 주었습니다. 그 중 몇 가지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GE가 추진하는 사업 중에 1등 아니면 2등이 되지 않는 사업은 과감히 버렸습니다. 물론 이에 대한 저항도 많았지만, 결국 기업이 살아남기 위한 올바른 방침임이 증명되었습니다. 그리고 잭 웰치가 중요하게 생각한 것은 인재 양성이었습니다. 책상에 앉아서 하는 주입식 교육이 아니라 현장 중심적인 교육을 펼쳤습니다. 여러 사업부문의 직원들이 모여 함께 일을 처리하고 교육함으로써 서로에 대해 이해하고,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주었습니다. 이런 GE의 교육은 GE가 발전하기 위한 원동력이 되었습니다. 그 외에도 회사 내에서 의사소통과 결정을 원활하게 하기 위한 많은 방법을 구성했습니다. 특히 제품의 불량률을 100만개중 3.4개로 낮추는 6시그마 운동은 GE의 성공담으로 많은 기업에서 이를 배우고 있습니다. GE는 6시그마 운동을 벌이기 위해 많은 직원을 교육시켰고, 2억 달러나 투자했습니다. 그러나 6시그마 운동의 성공으로 1억 5천만 달러의 수익을 만들어 냈습니다.
잭 웰치 회장이 물러난 후 새로 취임한 GE의 경영자는 제프리 이멜트입니다. 2001년에 취임한 그는 잭 웰치 회장과 다른 새로운 경영 방식으로 GE를 새롭게 도약시켰습니다. 과거 GE는 제조업 중심의 회사였습니다. 잭 웰치 회장이 GE를 금융, 서비스 사업으로 발전시켰다면 제프리 이멜트 회장은 생명과학, 보안, 물 관리, 에너지 분야로 발전시켰습니다. 21세기에 새롭게 발전할 수 있는 산업으로 GE를 바꿔 나간 것이지요.
제프리 이멜트 회장은 GE를 변화시키기 위해 <상상력 돌파>라는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GE 내부 직원, 고객, 외부 전문가 등 다양한 사람들이 내놓은 새로운 사업, 새로운 제품, 새로운 시장에서 성장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찾아 발전시켜 나가는 과정을 하고 있습니다. 과거 GE가 미국과 유럽 중심으로 활동을 했다면, 현재는 중국, 인도, 러시아, 베트남 같은 신흥 시장에 진출을 하고 있습니다. GE도 세계화를 추진하는 것이지요. 그리고 환경을 생각하는 제품을 만들어 내기 위해 애쓰고 있습니다. 앞으로는 환경을 생각하지 않고는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없음을 깨달았기 때문입니다. 과거 GE가 수십년 동안 뉴욕의 허드슨강에 폴리염회비페닐이라는 오염물질을 방류하던 것에 비해 놀라운 발전입니다. 현재 재활용이 가능한 에너지, 수소 연료 전지, 물 정화 관련된 기술을 개발하여 환경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GE를 발전시킨 잭 웰치 회장이나 제프리 이멜트 회장이나 모두 중요시 여긴 것은 인재 양성입니다. 창의적인 인재를 만들어내기 위해 교육에도 많은 투자를 했습니다. 이런 점은 우리나라 기업에 시사하는 점이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기업을 성장시키는 원동력은 그 기업을 구성하는 사람들이 얼마나 창의적이고 추진력있게 일을 해 나가느냐에 달려있기 때문입니다. 특히 좋은 경영자가 기업을 이끌어갈 때 그 기업이 놀랍게 성장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Tops 친구들 중에도 잭 웰치나 제프리 이멜트와 같이 기업을 발전시킬 수 있는 훌륭한 경영자가 나오기를 기대해 봅니다.
     벤치마킹
벤치마킹은 경영전략기법 중의 하나로 기업이 다른 기업이나 경쟁기업의 제품이나 조직의 강점을 분석해서 그것을 보고 배우는 것을 말한다. 타사의 제품을 몰래 복제하거나 특허를 침해하는 범죄행위와는 구별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