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댓글 남기기

4월의 연록 풍경..

오늘 날씨가 좋아서 모락산을 다녀왔습니다. 정상까지는 안가고 중턱에서 돌아왔네요.
계원예대를 지나 모락산을 오르면서 찍은 봄의 풍경입니다. 아마 내일과 모레 비가 내리면
순수하고도 사랑스런 연록이 초록으로 거듭나겠지요.
연록의 향연 감상하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성일 댓글 남기기

계원대 레고 전시회, 모락산 그리고 강릉동치미막국수

오후에 산보(?)를 다녀왔습니다.
햇살이 직접 비추지는 않았지만 아주 환한 날씨였고 기온도 높았습니다.
계원대에서 모락산 산림욕장 입구를 지나 예전부터 올라가보고 싶었던 모락산터널 윗부분을
가기로 하고 출발을 했습니다.
계원대 입구 전시관에서 레고전시회를 하더군요. 매니아들이 직접 만든 레고 디오라마가 전시되어
있었는데 규모가 상당했습니다. 전쟁장면의 경우 5-600백개 정도의 인형이 쓰인것 같았습니다.
4월 7일까지 전시중이네요.사용자 삽입 이미지
레고로 온 세계인종을 표현한 것 같았습니다.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규모 공성전. 땅부분에 가득 차 있는게 레고인형입니다. 허거덩.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열한 접전중.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 남북전쟁쯤인것 같습니다.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타워즈 황제 열병식인가 그랬던것 같네요.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대. 자동차와 헬기, 각종 건설장비들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에 서있던 큰 키의 인형모형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교한 레고 오토바이사용자 삽입 이미지

로마 군선과 병정들.사용자 삽입 이미지
로마시대와 상관없는 이스터에그가 하나 있습니다. 찾아보세요.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레고 전시를 보고 계원대 내부를 지나 보리밥촌으로 갔고 예전부터 올라가 보고 싶었던 모락산터널 위를
올라갔습니다. 경치가 좋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달래가 벌써 피었네요. 개나리와 목련도 벌써 꽃망울을 터트렸더군요.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락산터널 올라가는 길에 바라본 보리밥촌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락산 터널위 휴게공간에서 바라본 백운호수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날이 너무 더웠기에 예전에 갔던 과천 강릉동치미막국수를 먹고 들어왔네요.

{“center”:{“latitude”:37.37493189292912,”longitude”:126.98521614074707},”zoom”:15,”width”:630,”height”:400,”type”:”G_NORMAL_MAP”,”user_markers”:[{“title”:””,”desc”:””,”lat”:37.36238057913134,”lng”:126.97440147399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