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댓글 남기기

4월의 연록 풍경..

오늘 날씨가 좋아서 모락산을 다녀왔습니다. 정상까지는 안가고 중턱에서 돌아왔네요.
계원예대를 지나 모락산을 오르면서 찍은 봄의 풍경입니다. 아마 내일과 모레 비가 내리면
순수하고도 사랑스런 연록이 초록으로 거듭나겠지요.
연록의 향연 감상하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성일 댓글 남기기

연 날리기

연 날리려고 문방구에서 연재료를 사왔는데 방패연, 꼬리연 만드는 재료가 같이 들어있는게 1500원이더군요.
방패연은 나중에 만들기로 하고 만들기 쉬운 꼬리연(일명 가오리연)을 만들어서 가지고 나갔는데
바람이 많이 불어서 그런지 잘 날더군요.
6층 높이 이상 올렸을때 웅휘한테 줬는데 얼레에서 줄이 풀려버렸습니다.
연은 학교건물을 넘어 사라졌고 부리나게 쫓아갔는데 어디로 날라갔는지 흔적도 없더군요.
학교뒤에 고등학교가 하나더 있는데 그 뒤까지 가봐도 없더군요.
한 20분 날리고 잃어버렸네요. 얼레는 남아있으니까 다음주에 하나 더 사서 날리기로 했습니다.

신나서 얼레 돌리는 웅휘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 보이시죠? 초등학교 보다 높이 올라갔습니다.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멀리… 이게 날라가기 바로전 사진입니다. 이상태에서 그대로 학교를 넘어갔네요.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너스로 막 피기 시작한 목련 봉오리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