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댓글 6개

서울대공원, 벚꽃들

토요일에 서울대공원에 다녀왔다. 김밥 세줄, 물 2개, 과자 하나 달랑 들고 지하철 타고~~~
도착해보니 인산인해, 차산차해.. ^^;


점심 즈음에 도착한지라 입구 벚나무 그늘에서 김밥을 해치우고 벚꽃길을 따라 올라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인파를 보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벚꽃들이 다시 동그랗게 꽃처럼 무리를 이루어서 정말 예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미술관 입구쪽 벚나무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몽알몽알..

진달래도 피어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정말 눈부시다는 표현밖에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열심히 잉어를 그리고 있는 웅휘

사용자 삽입 이미지평상시 보던 것과는 조금 다른 목련종류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미술관 입구쪽의 목련. 정말 흐드러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두 송이 목련사용자 삽입 이미지대공원입구 분수대옆의 벚꽃터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너스. 끝이 안보이는 주차된 차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성일 댓글 남기기

안양 효성공장 진달래동산

안양시에 효성공장이 있는데 공장안의 조그만 동산의 진달래가 일품입니다.
효성에서 안양시민들을 위해 1년에 딱 이틀만 공장을 개방합니다. 30년째 이어온 행사라고 하네요.
작년에는 버스를 타고 지나가면서 온통 붉은 색에 감탄을 했었는데 올해는 직접 다녀왔습니다.
입구에서 간단한 방명록을 작성하고 들어가니 넓은 잔디축구장이 있고 그 뒤로 온통 붉은 색 천지인
진달래동산이 보이더군요.
아이들을 위해 풍선도 나눠주고 부녀회에서 이웃돕기 바자회도 하고 있었습니다.
음료수와 커피 하나 사들고 진달래속으로 고고~~~~~~~
그리 크지않은 크기라 금방 구경을 했고 잔디축구장에서 조금 시간을 보내고 들어왔습니다.
해마다 이런 좋은 풍경을 공개해주시는 효성에 감사를 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온통 붉은 색 천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목련
사용자 삽입 이미지
{“center”:{“latitude”:37.3834744528864,”longitude”:126.94193601608276},”zoom”:16,”width”:630,”height”:400,”type”:”G_NORMAL_MAP”,”user_markers”:[{“title”:”진달래동산”,”desc”:”안양시 효성공장 “,”lat”:37.38147957088128,”lng”:126.94129228591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