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댓글 남기기

[여름휴가 2일차] 충북 괴산 선유동계곡

아침 먹고 근처 선유동계곡으로 향했습니다.
입구에서 주차료 명목으로 5천원 내고 들어갔는데 길이 좁아서 일방통행으로 만들어놨네요.
처음엔 몰라서 어리둥절.
길 따라 올라가다가 마음에 드는 곳에 차 세우고 자리 펴고 놀면 끝~~~

비가 와서 수량이 많았고 시원하고 아무 생각 없이 쉬기 딱 좋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이 곳은 용추폭포 입니다. 골안민박에서 차로 5분쯤 가서 한 20분 정도 걸어가면 나오는 곳입니다.
관리가 잘 안되고 있더군요. 무분별한 사람들도 문제구요. 수박을 먹고 계곡 한쪽에 버리고 가는 사람들.
쓰레기도 이곳 저곳 숨겨져 있고.. 사진을 여러 장 찍었지만 한 장만 올립니다.

드디어 도착한 선유동계곡.
사용자 삽입 이미지시원합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맑은 물

사용자 삽입 이미지물이 깊은 곳은 어른 키 정도 되는 곳도 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물장난 중…

사용자 삽입 이미지탁 트인 경치.
그러나 어디에나 꼴불견은 있습니다. 취사금지인 곳인데 열심히 고기 구어먹는 사람들.
부침개 만드는 사람들… 냇물에 고기 구어먹은 팬 닦는 사람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비 온 게 도로쪽에서 계속 흘러 작은 물줄기를 이루고 계곡으로 떨어지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부터는 사진이 많아서 모음으로…
클릭해서 보시면 큰 사진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물놀이중 잠시 휴식중인 웅휘

사용자 삽입 이미지멋진 계곡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휴가 다녀와서 푸른 숲과 맑은 물, 시원한 공기가 그리워서 적응하는데 한참 걸렸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돌아오는 길에 괴산읍에 들려 대학찰옥수수를 사왔는데 정말 맛있더군요.
생 옥수수를 까서 먹는데도 그렇게 달 수가….
저녁엔 삼겹살 구어먹고 지역 막걸리 종류별로 2병 사다가 마시고 잠자리로~~~~ ^^